반안수진 潘安水镇

작은 섬에 올라서면 반안수진은 마치 고풍스러운 력사화폭과 같고 사진교와 옛 연극무대가 차례로 펼쳐지는데 그사이를 돌아다니면 마치 천년을 지나 되돌아간듯한 느낌입니다.

어떤 사람은 반안고진을 만나러 왔더니 마치 시간과의 연애에 빠진것 같다고 했습니다.첩첩한 기왓장, 구불구불한 돌다리 및 흩날리는 눈, 벽돌과 기와들은 모두 사람더러 랑만을 느끼게합니다. 석판길, 옛 계단, 작은 다리 아래 물이 흐르고 시간은 조용하고 잠잠히 흐릅니다

반안호를 에돌아 북쪽기슭까지 가니 멀리 호수 속에 민가들이 자욱한 수증기속에서 보일듯말듯합니다.이것이 바로 반안수진입니다.작은 섬에 올라서면 반안수진은 마치 고풍스러운 력사화폭과 같고 사진교와 옛 연극무대가 차례로 펼쳐지는데 그사이를 돌아다니면 마치 천년을 지나 되돌아간듯한 느낌입니다.

반안수진에서 오교 곡예단이 비무초친,서커스,기공,산셴귀이둥,인형극 등 비물질문화유산 민속문화 공연을 여러분들께 보여줍니다. 또한 수십 가지 특색 있는 음식들이 본토 요리의 음식이든 남북 요리의 음식이든 이곳에서 한꺼번에 모조리 맛볼수 있는 거리가 있는데이는 당신을 데리고 지난날의 번화함을 되새게 합니다.

주소 :서주시(쒸저우시)  자왕구 반안호습지공원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