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오먼동 老门东

난징시 친화이구 중화문 동쪽에 위치하여 있고 난징시 남문(중화문)동쪽에 있기에 “먼동” 이름을 얻게 되였고 난징 부자묘 친화이 풍광대의 중요한 조성부분이며 먼동은 난징 전통거주의 집결지이며 고대로부터 강남상인들이 집결되고 인문이 소문 높으며, 문동은 광범한 개념으로 중화문 동쪽은 모두 문동이라고 하며 현재 라오먼동 역사문화 지역은 좁은 의미의 먼동개념이다.

%3f%3f%3f%3f%3f%3f%3f%3f%3f%3f%3f%3f%3f%3f%3f%3f1500427536dljcf6ih0q.jpg

먼동일대는 삼국시기에 주민들이 집결하여 명조 중화문과 네이친화이허(内秦淮河) 연선은 도시의 경제중심으로 되고 여기는 비지니스와 수공업의 집결지이며 번영한 장면을 형성한다. 청조말기에 라오먼동, 라오먼서 등은 라오청난 지대는 점차적으로 거주를 주요로 하는 구역으로 되였고 난징 라오청난 전통주민들의 풍모를 나타낸다.

%3f%3f%3f%3f%3f%3f%3f%3f%3f%3f%3f%3f%3f%3f%3f%3f1500427616pmzfwcbqu3.jpg

라오먼동 역사문화거리는 북쪽으로 자러루부터 남쪽으로 명성벽, 동쪽으로 쟝닝루이며 총 부지면적은 70만 평방미터이며 역사상 부자묘의 핵심공능 구역중 하나이며 금릉각경, 난징 백국 및 덕운사, 수제연, 부화(布画), 죽각, 전지, 목각인형 등 민속공예를 포함하여 자랑하며 여러가지 난징지대 전통적인 미식음식도 제공한다.

微信图片_20180111165940.jpg